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김해시 국회의원 등과 당정협의회 현안해결에 협력키로

박석곤 기자 sgpark@idomin.com 입력 : 2018-09-26 16:36:50 수     노출 : 2018-09-26 16:40:00 수

김해지역 여러 현안사업을 해결하고자 김해시와 여당인 더불어민주당 지역 국회의원들과 시·도의원 등이 머리를 맞댔다.

김해시는 지난 21일 민홍철(김해 갑)·김정호(김해 을) 두 국회의원과 김형수 김해시의회의장, 지역 도의원 8명을 초청해 국고확보와 지역현안 해결을 위한 당정협의회(시청 소회의실)를 개최했다.

이날 협의회에서는 시는 내년도 국고증액 대상사업 8건과 지역 현안과제 25건을 추진하고자 적극적인 지원과 협력을 당부했다.

20180926010004.jpeg
▲ 김해 당정협의체 개최

시가 국고지원을 건의한 국비증액사업은 △화포천습지보호지역 사유지 매입 △물 순환선도도시 조성사업 △생림 하수처리구역 하수관로와 공공하수처리시설 증설 △상동면 대감 농촌다움 복원사업 △국도 58호선(무계~삼계) 도로건설 △국도 14호선(동읍~한림) 도로건설 △김해천문대 노후시설 개선 등이다.

지역현안 사업으로는 △김해 강소 연구개발특구 추진 △제조혁신 스마트산업단지 조성 △방산지원기관 유치 △동북아 물류R&D 국가산업단지 조성 △2023년 전국체육대회 유치 △ 창원~김해 간 비음산터널 추진 △창원지방법원 김해지원 설립 △국립어린이과학관 건립 △화포천 국가하천 승격 △고속도로IC 체계 개선 등 25건이다.

이날 당정협의회에서 참석자들은 시가 지원을 당부한 8개 국고증액 사업과 25개 지역 현안과제에 대해 공동 대응하기로 협의했다.

허 시장은 "시는 도시기반시설의 수요가 계속 늘면서 시민의 다양한 욕구로 예산이 늘 부족해 당정협의회를 개최해 국회의원들에게 지원을 당부했다"고 배경을 설명했다.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