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동물원 사육사 흑표범에 물려··· "생명에 지장없어"

박석곤 기자 sgpark@idomin.com 입력 : 2018-04-22 10:28:54 일     노출 : 2018-04-22 10:29:00 일

김해 한 동물원에서 사육사가 흑표범에 물리는 사고가 발생했다.

지난 20일 오후 5시께 김해지역 한 동물원 사육장에서 ㄱ(23) 사육사가 동물원에서 사육하던 흑표범에게 목을 물렸다.

ㄱ 씨는 혼자 동물원 사육장에 들어가 청소를 하려다 갑자기 흑표범이 달려들어 상처를 입었다. 사고 당시 비명을 듣고 달려온 동물원 관계자가 사육사 ㄱ씨를 사육장 밖으로 급히 이동시켜 표범의 추가공격은 면했다.

목 부위를 물려 피를 많이 흘린 ㄱ 씨는 사고 직후 곧바로 119구급차에 실려 창원지역 한 병원으로 이송해 치료를 받았고 다행히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ㄱ 씨는 이 동물원에서 일한 지 6개월 된 것으로 전해졌다. 동물원 관계자는 "사육장을 청소할 때는 사육사 2명이 함께 들어가야 하고, 동물을 격리한 후 청소를 해야 하는 규정을 지키지 않아 사고가 발생한 것 같다"고 말했다.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