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남재우·김영철 씨, '그곳에 馬山이 있었다' 출판기념회

임종금 기자 lim1498@idomin.com 입력 : 2016-11-10 09:49:33 목     노출 : 2016-11-10 09:58:00 목

남재우 한국기업윤리경영연구원 이사장과 언론인 김영철 전 내외통신 국제국 차장이 오는 11일 정오 12시 라마다 서울호텔 3층에서 자신들의 저서 '그곳에 馬山이 있었다' 출판기념회를 갖는다.

'그곳에 馬山이 있었다'는 1950-1970년대 馬山의 풍물과 장소, 인물과 사건 등을 통해 읽어보는 마산의 작은 역사를 돌아보는 책으로, 역사적 에피소드 등을 통해 그리움으로 불러보는 추억의 마산을 읽어볼 수 있는 책이다.

이 분야에 관한 역대 책으로는 1973년에 나온 목발 김형윤 선생의 '마산야화'라는 책이 있으며 이번에 출간되는 책은 '마산야화'의 뒤를 잇는 의미가 있다. 

하지만 '야화'와는 달리 팩트를 중심으로 한 개괄적인 내용에 이야기를 보태었다고 한다. 마산 영화 100년과 이승기 - 제갈 삼 선생이 들려주는 1950년대 마산 음악, '남성동 뱃머리 연락선' '안윤봉을 아시나요' 등 모두 50편의 이야기로 꾸며져 있다.

저자는 “옛시절 마산 안팍의 여러 얘기들을 펼쳐보이고자 하는 것은 마산에 대한 그리움 그리고 현재 이름마저 잃어버린 처지에 대한 안타까움을 책을 통해서나마 되찾고 싶은 마음으로 담아보았다며 지역 정체성을 찾고, 더 살기 좋은 지역사회를 만드는데 일조 했으면 한다"고 덧붙였다.

마산 표지 (1).jpg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