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창원시-기업 4곳 수소산업 협력

이엠코리아 등 순환시스템 실증사업 공동추진

김두천 기자 kdc87@idomin.com 2018년 10월 12일 금요일

창원시가 수소에너지 전문기업 4곳과 수소에너지 순환시스템 실증 사업을 공동으로 추진한다.

창원시는 이엠코리아·두산모빌리티이노베이션·제이엔케이히터·리카본코리아 등 4개 기업과 지난 10일 '창원시 수소에너지 순환시스템 실증사업 공동 추진' 협약을 맺었다고 11일 밝혔다. 시는 협약 바탕으로 이들 참여 기업과 지난해 9월 발표한 '수소에너지 순환시스템 실증단지 조성 사업'에 본격적으로 착수한다.

시는 올 초부터 성산구 한국전기연구원 인근 시유지에 수소충전소, 수소생산설비, 수소생산 때 발생하는 이산화탄소 재처리 장치 등 수소에너지 생산·유통·판매 전주기 산업 기술을 실증하는 단지 조성을 추진해왔다.

창원시와 이엠코리아·제이엔케이히터·리카본코리아·두산모빌리티이노베이션 등 4개 기업은 '수소에너지 순환시스템 실증 단지 조성 공동 추진 협약'을 맺었다. /창원시

이번 협약에 참여한 4개 기업은 2020년까지 297억 원을 투입해 △수소충전소 구축사업 및 수소에너지를 활용한 수소연료전지 드론 사업 △CNG를 활용한 수소생산설비 구축 사업 △이산화탄소 재처리 장치 구축사업을 순차적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허성무 시장은 "지금까지 창원시가 대한민국 수소산업 발전에 초석을 다져왔다면 앞으로는 국내를 넘어 세계적인 수소 산업 선도도시가 되도록 노력하겠다"며 "문재인 정부 혁신 경제 3대 축 중 하나인 수소 산업 관련 국가 사업 유치에 앞으로 산·학·연·관·민이 함께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창원시에는 창원국가산업단지를 중심으로 수소에너지 산업 관련 기업 500곳 이상이 몰려 있다.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두천 기자

    • 김두천 기자
  • 창원시청과 시의회를 담당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