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밀양 삼거마을, 산림휴양치유마을로

국비 포함 5억 원 투입해 조성

이수경 기자 sglee@idomin.com 2018년 09월 11일 화요일

밀양시는 산림청이 주관한 '2019년 산림휴양치유마을(마을만들기)' 신규사업 공모에 선정돼 국비 3억 5000만 원을 확보했다고 10일 밝혔다.

사업 대상지는 밀양시 단장면 구천리 삼거마을로 총사업비 5억 원(국비 3억 5000만 원, 지방비 1억 5000만 원)을 2개년 사업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산림휴양치유마을 조성에는 지역 특산물인 대추, 표고버섯을 홍보할 수 있는 임산물 박물관(홍보관)과 커뮤니티 공간 조성·스토리텔링 안내판 등 소통과 휴식이 가능한 공간을 꾸밀 예정이다.

손동언 시 산림녹지과장은 "산림 경관이 우수한 산촌 마을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지역 특산물 홍보, 산림 편의시설과 수목을 활용한 체험·생산 시설을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수경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