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쓴맛 다신 오승환, 에인절스전서 시즌 5호 블론

제휴뉴스 webmaster@idomin.com 2018년 08월 29일 수요일

오승환(36·콜로라도 로키스)이 위기를 넘기지 못하고 시즌 5번째 블론세이브를 기록했다.

오승환은 28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애너하임 에인절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로스앤젤레스 에인절스와 인터리그 방문경기에 7-6으로 앞선 8회말 2사 만루에서 등판했다.

7-5로 앞선 8회말 오승환에 앞서 등판한 애덤 오타비노는 무사 만루에서 희생플라이로 1점을 내줬고, 2사 후 베이스를 꽉 채운 뒤 마운드를 내려갔다.

에릭 영과 상대한 오승환은 8구까지 가는 치열한 대결 끝에 중견수 앞 2타점 역전 적시타를 내줬다. 영의 타구는 내야를 살짝 넘어가는 절묘한 코스에 떨어져 콜로라도 수비진은 잡지 못했다.

오승환은 콜 칼훈에게 볼넷을 내줘 다시 만루에 몰렸다. 데이비드 플레처로부터 내야 땅볼을 유도했지만 유격수 트레버 스토리가 1루에 악송구해 추가 2실점했다.

계속된 2사 1, 3루에서 마이크 트라우트에게 볼넷을 허용한 오승환은 오타니 쇼헤이와 마주했다. 앞선 4회말 시즌 15호 3점 홈런을 때린 오타니를 상대로 오승환은 과감하게 몸쪽 대결을 펼쳐 5구 만에 삼진을 뽑았다.

3분의 1이닝 1피안타 2볼넷 1탈삼진 비자책 1실점으로 고전한 오승환의 평균자책점은 오히려 2.41로 소폭 내려갔다.

이날 승리하면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와 내셔널리그 서부지구 공동 선두로 올라설 수 있었던 콜로라도는 불펜이 무너지며 7-10으로 역전패, 71승 60패가 됐다. /연합뉴스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