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남도교육청 오늘 함양 '스쿨미투' 전수조사

이혜영 기자 lhy@idomin.com 2018년 06월 28일 목요일

경남도교육청이 최근 페미니즘 교육 중단 논란과 '스쿨미투'가 나온 함양 한 고등학교 전 학생을 대상으로 28일 전수조사를 벌인다. 도교육청과 함양교육지원청 학교폭력 담당자 3명은 민원에 대한 사실을 확인하고자 26일 오전 학교를 찾아 1차 조사를 했다. 

학생생활과 담당자는 "학생회 간부 30여 명과 성차별 갈등 논란 교사들을 대상으로 성차별·성희롱 여부를 확인했지만 뚜렷한 정황과 발언은 듣지 못했다"며 "학생들이 성평등 교육 확대를 요구했고, 학교 측에 교육 후 보고할 것을 지시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학교 측은 앞서 페미니즘 특강을 진행한 여성주의문화단체와 협의를 해서 재추진할 의향도 있다는 의사를 밝혔다"고 덧붙였다.

하지만 1차 조사를 한 날 오후에 미투경남운동본부, 경남여성연대, 민주사회를위한변호사모임 경남지부 등 여성·시민사회단체로 구성된 '학내 미투를 위한 비상대책위원회'가 교내 성차별과 갈등은 여전하다며 진상규명을 촉구하고 나서자 도교육청은 27일 전 학생 전수조사 진행을 결정했다.

배진수 생활안전과장은 "미투경남운동본부 추천인 2명이 입회해 전수조사하고, 문제 발언이나 성희롱 건이 접수되면 절차대로 처리할 방침이다"고 말했다.

이번 논란은 이 학교 의뢰를 받은 한 여성주의문화단체가 지난 5월 학생회 간부대상 성교육, 인문학교실 '성과 인권' 특강 등 1차 교육을 진행했는데, 학내 성차별 문제가 불거지면서 시작됐다. 학교 측은 6월과 9월에 예정한 페미니즘 교육을 일방적으로 취소했고, 교육을 맡았던 단체는 학교 측이 성차별 문제를 제대로 인식하지 못하고 있다며 교육청에 민원을 제기했다.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이혜영 기자

    • 이혜영 기자
  • 교육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모든 아이들이 안전하고 행복한 세상이 되길 바랍니다. 055-278-16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