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이효환 후보, 박종훈 후보 성추행 의혹 제기…"황당한 가짜뉴스"

이효환 경남도교육감 후보 "11년 전 박 후보에게 아내가 성추행 당했다"
박종훈 경남도교육감 후보 "허위사실 유포로 즉각 고소할 것"

이혜영 기자 lhy@idomin.com 입력 : 2018-06-05 15:00:28 화     노출 : 2018-06-05 15:13:00 화

6·13지방선거 경남도교육감 선거가 진흙탕 싸움으로 번지고 있다. 이효환 후보는 박종훈 후보가 11년 전 자신의 아내를 성추행했다고 폭로했고 박 후보는 "황당한 가짜뉴스"라고 규정하며 법적 대응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이 후보는 5일 경남도교육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가족의 아픔을 그냥 가슴에 묻고 갈 수 있었었지만 보수 단일화 실패로 이를 감수할 수 밖에 없음이 정말 안타깝다"며 "2007년 당시 도교육청 급식 담당 사무관이었던 제 아내를 당시 교육위원이었던 박 후보가 직위를 이용해 성추행했다"고 주장했다. 이 후보는 박 후보에 선거 운동을 당장 중지하고 교육감직을 사퇴할 것을 촉구했다.

박 후보 측은 긴급 기자회견을 열어 "명백한 가짜뉴스"라고 맞받았다. 박 후보는 "교육위원 활동 당시 많은 사람들을 만났지만 의혹이 제기된 상황은 전혀 기억이 없다"고 말했다.

박 후보 캠프 전창현 총괄본부장은 "허위사실 유포로 이 후보를 즉각 고소하고 어떤 이유로도 고소를 취하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34538093_1266743863462042_6201636362551033856_n.jpg
▲ 5일 이효환 경남교육감 후보가 박종훈 후보 사퇴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이혜영 기자
34505733_1966479930053052_809642545507205120_n.jpg
▲ 박종훈 경남도교육감후보가 5일 오후 경남도청 프레스센터에서 이효환 교육감 후보 부인에 대한 미투 폭로 관련 입장을 밝히고 있다. / 김구연 기자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혜영 기자

    • 이혜영 기자
  • 교육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모든 아이들이 안전하고 행복한 세상이 되길 바랍니다. 055-278-16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