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은행에 놀러 온 앤디 워홀…내달 30일까지 경남은행갤러리

'초상으로 읽는 시선의 역사'전

남석형 기자 nam@idomin.com 2018년 02월 13일 화요일

BNK경남은행은 올해 은행갤러리 첫 전시로 세계 거장들 원화를 선보인다.

경남은행은 내달 30일까지 본점 BNK경남은행갤러리에서 '2018 기획전-초상으로 읽는 시선의 역사'를 진행한다.

갤러리 1·2층에 꾸며진 기획전은 작가들 눈에 비친 여러 얼굴을 통해 다양한 문화를 담고자 했다.

외국 작가 △앤디 워홀 △줄리언 오피 △마리 로랑생 △유에민준 △장샤오강 △쩡판즈 △탕즈강 △펑정지예 △왕광이 △밈모 팔라디노 △마크로스 카파로스 △친탄 우파드야이 등의 작품, 국내 작가 이숙자·박항률·권옥연·권순철·이동재의 서양화·판화 등을 전시한다.

특히 1층에서는 팝아티스트 거장 앤디 워홀 작품 15점을 선보인다. 여왕을 모델로 한 시리즈 중 하나인 '더 퀸 오브 마르그레테 2', 현대인의 초상을 동그라미로 표현한 '마린 스쿨걸', 인상주의 화풍의 독특한 색감을 담은 '음악하는 소녀' 등이다. 2층에는 한국 서정성을 담은 '여인 누드와 구름정원' 등 작품 14점을 내걸었다.

지역민 누구나 본점에 방문해 기획전을 감상할 수 있다. 경남은행은 특히 이번 전시를 주말인 오는 3월 17·24일에도 특별 개방한다.

경남은행갤러리에서 '2018 기획전-초상으로 읽는 시선의 역사'를 진행한다. /경남은행
경남은행갤러리에 전시된 앤디 워홀 작품. /경남은행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석형 기자

    • 남석형 기자
  • 경제부 기자입니다. 부동산·금융·건축 분야를 맡고 있습니다. 필요하시면 언제든지 연락 주십시오. 제보뿐만 아니라, 주변 따듯한 이야기도 늘 환영입니다. 휴대전화 010-3597-15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