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남도청 조직개편, 여성가족정책관실 격하 철회해야"

정의당, 도 조직개편안 비판

김두천 기자 kdc87@idomin.com 2017년 06월 19일 월요일

"경남도는 여성가족정책관실을 여성가족정책과로 격하하는 내용이 담긴 조직개편안을 철회하라."

정의당 경남도당(위원장 여영국)은 18일 논평을 내고 "여성가족정책관실을 여성가족정책과로 개편하는 일은 경남여성정책을 퇴보시키는 일"이라며 이같이 주장했다.

경남도는 '경상남도 행정기구설치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및 지방공무원 정원 조례 일부개정안'을 입법예고했다. 이 안에는 현재 행정부지사 직속 여성가족정책관실을 여성정책과로 격하하는 내용이 포함돼 있다. 여성단체는 이에 반발해 △조직개편 중단 △행정개편 조례 개정안 중 여성가족정책관실 삭제 조항 철회 △여성정책 확대와 시행계획 제시 △류순현 도지사 대행 면담 등을 요구하고 있다.

정의당 도당은 "지난해 12월 한국여성정책연구원이 한 '2016년 지역별 성평등 수준 분석' 연구를 보면 경남도는 종합순위에서 2013년 이래 중하위권 지역으로 분류되고 있다"면서 "경제활동·의사결정·복지·보건 등 4개 분야가 하위권, 교육·직업훈련·가족 등 3개 분야는 중하위권, 문화·정보 2개 분야는 중상위원, 안전 분야는 상위권에 자리한다"고 밝혔다.

도당은 "전반적으로 성평등 수준은 개선되고 있으나 속도가 느리고, 고용과 의사결정 관련 지표들의 성평등 수준 개선이 시급하다"고 진단했다.

정의당 도당은 이에 "여성가족부 연구보고서에서조차 경남 성평등 수준 개선 시급성을 나타내는데도 여성정책 전반을 다룰 여성정책관실을 축소하려는 도 방침은 여성정책 퇴보에 다름 아니다"면서 "도는 이번 조직개편안 내 여성가족정책관실 삭제를 철회하라"고 촉구했다.

한편 경상남도 행정기구설치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등은 오는 20일 경남도의회 기획행정위원회에서 심의한다.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김두천 기자

    • 김두천 기자
  • 경남도의회와 지역 정치, 정당을 담당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