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창녕 한 어린이집서 8개월 된 아이 숨져

제휴뉴스 webmaster@idomin.com 입력 : 2017-01-05 08:41:57 목     노출 : 2017-01-05 08:43:00 목

경남 창녕의 한 어린이집에서 태어난 지 8개월 된 여자 아이가 숨져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5일 창녕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4일 오후 4시 50분께 창녕군의 한 어린이집에서 잠을 자던 생후 8개월 된 A양이 숨져 있는 것을 원장이 발견, 119에 신고했다.

A양은 발견 당시 코에 우유가 흘러나온 흔적이 있었다.

어린이집 한 관계자는 "우유를 먹이고 나서 재웠는데 나중에 보니 몸이 축 늘어져 있어 신고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부검을 통해 A양의 정확한 사망 원인을 조사할 방침이다.

경찰은 보육교사 과실이 있는지 확인하고 있다.

/연합뉴스 김선경 기자
AKR20170105025400052_01_i.jpg
▲ ./연합뉴스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