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지역 영상산업 어떻게 활성화할까

오늘 창녕서 경남영상포럼, 독립영화 전용관 등 논의

박정연 기자 pyj@idomin.com 2014년 11월 27일 목요일

(재)경남문화예술진흥원이 27일(오늘) 오후 3시 창녕군 부곡 스파디움 연회장에서 '2014 경남영상포럼'을 연다.

진흥원은 "최근 도내 유일의 독립영화관이었던 거제아트시네마 폐관으로 지역 독립영화계 이슈가 된 독립예술영화 전용관 필요성과 다양성 영화 상영기회 확대 방안을 모색하는 포럼이 열린다"고 밝혔다.

포럼은 '지역 영상산업 활성화 어떻게 할 것인가'를 주제로 진흥원이 추진하는 영상산업 지원 시책을 점검하고 발전 전략을 논한다.

1부에선 '경남 로케이션 활성화와 지원 시책의 개선 방향'에 대해 양성영 부산영상위원회 스튜디오 운영담당자가 발표한다. 토론자로 조동관 한국영화촬영감독협회 이사장과 영화 <마담뺑덕>의 임필성 감독이 참여한다.

2부에서는 차민철 동의대 영화학과 교수가 '다양성 영화의 상영기회 확대 방안'에 관해 발표한다. 토론자로는 원승환 (사)독립영화전용관 확대를 위한 시민모임 이사와 최정민 씨네마켓 픽처스 대표가 나선다.

진흥원은 국내에서 활동하는 독립영화 감독 등 영화 관계자 20여 명도 포럼에 초청했다.

다음날인 28일에는 창녕 부곡온천, 우포늪 등을 방문하는 팸투어를 진행할 계획이다.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박정연 기자

    • 박정연 기자
  • 삶이 예술이다. 문화체육부 기자 박정연입니다. 공연(연극·음악·무용 등)분야, 맛집, 서평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언제든지 무엇이든지 귀기울입니다. 연락처 010-5119-6213, 메일 pjy@idomi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