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국내외 불확실 변수 영향 소폭 상승세

2000년 11월 27일 월요일
이번주(27일~12월1일) 거래소시장은 지난주 하락에 대한 반등이 기대된다.

지난주 주식시장은 환율급등과 국내 정치문제·나스닥 폭락 등으로 하락세를 보였으나 지난 주말 반도체 가격상승·공적자금 국회처리 임박 등 호재로 상승 모멘텀이 형성돼 상승세로 반전된 만큼 이번주도 상승세가 이어질 것이라는 게 증시전문가들의 설명이다.

그러나 전문가들은 국내외적 변수들 사이에 여전히 불확실성이 남아있어 급격한 상승은 없을 것으로 내다봤다.

지난주 국회공전으로 인한 공적자금 처리 지연에 대한 불안감으로 증시가 약세를 면치 못했으나 한나라당의 국회등원으로 인한 공적자금 추가조성 일정이 확정됨에 따라 공적자금 수혈로 인한 구조조정의 가시화라는 모멘텀이 형성돼 증시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고 전문가들은 분석했다.

또 고전을 면치 못했던 D램 가격의 반등도 또 하나의 모멘텀으로 작용, 반도체 관련주들을 중심으로 주가상승에 일조할 것으로 기대됐다.

교보증권 최성호 책임연구원은 “지난 주말 미 나스닥 반도체주 상승과 64메가 D램 가격상승이 하나의 모멘텀을 형성, 이번주 국내증시 반도체주에 상당한 영향을 미칠 것”이라며 “삼성전자 등의 기술적 반등으로 인한 반도체주가 상승이 증시 전반을 주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또 “국내자본시장 경색·나스닥 둔화·노사갈등 등 전사회적 악재들이 근본적으로 해결되는 것은 아니지만 어느 정도 해소기미가 보이면서 폭락장세는 없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