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거제시장실 점거해 소란 피운 대우조선 노조원 10명 입건

이동열 기자 dyl@idomin.com 입력 : 2019-05-16 12:54:54 목     노출 : 2019-05-16 12:56:00 목

거제경찰서는 대우조선해양 매각에 관한 의사 표명을 요구하며 거제시장 집무실을 점거해 한동안 소란을 피운 혐의로 금속노조 대우조선지회 노조원 10명을 불구속 입건했다.

15일 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지난 3월 13일 오전 변광용 거제시장 집무실을 기습 방문해 대우조선 매각에 대한 분명한 견해를 밝히라고 요구하면서 책상·의자 등을 던지고 집무실 곳곳에 매각 반대 스티커를 붙인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특수공무집행방해, 공용물건손상, 폭력행위 등 처벌에 관한 법상 건조물 침입 혐의를 적용해 지난 3일 자로 이들 모두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밝혔다.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동열 기자

    • 이동열 기자
  • 자치행정2부에서 거제지역 담당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