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남을 기록하다] (67) 한일합섬 공장 화재 사건


KakaoTalk_20190418_175940005.jpg
▲ 2006년 4월 1일, 양덕동 한일합섬 공장의 화재 모습입니다.
양덕동 한일합섬은 2005년 연말 공장가동을 끝으로, 2006년 철거를 시작합니다.
이날 발생한 화재는 오래된 기름 저장탱크를 분해하던 중 용접기의 불꽃이 튀면서 발생했습니다.
당시 동마산소방서 등 인근 소방서에서 소방차 17대가 출동했지만, 철거 현장이라 화재진압에 애를 먹었습니다. 무너진 잔해를 분해해가며 진입해 불을 껐습니다.
큰 인명·재산피해는 없었지만 저장탱크의 석면이 타면서 발생한 유독가스 때문에 화재진압을 하던 소방관뿐만 아니라 주변 주민들까지 불편을 겪었습니다.
철거 후 한일합섬 터에는 메트로시티 아파트가 들어서 옛 화재의 흔적은 찾을 수 없습니다. /박일호 기자
KakaoTalk_20190418_175940338.jpg
▲ 2006년 4월 1일, 양덕동 한일합섬 공장의 화재 모습입니다.
양덕동 한일합섬은 2005년 연말 공장가동을 끝으로, 2006년 철거를 시작합니다.
이날 발생한 화재는 오래된 기름 저장탱크를 분해하던 중 용접기의 불꽃이 튀면서 발생했습니다.
당시 동마산소방서 등 인근 소방서에서 소방차 17대가 출동했지만, 철거 현장이라 화재진압에 애를 먹었습니다. 무너진 잔해를 분해해가며 진입해 불을 껐습니다.
큰 인명·재산피해는 없었지만 저장탱크의 석면이 타면서 발생한 유독가스 때문에 화재진압을 하던 소방관뿐만 아니라 주변 주민들까지 불편을 겪었습니다.
철거 후 한일합섬 터에는 메트로시티 아파트가 들어서 옛 화재의 흔적은 찾을 수 없습니다. /박일호 기자
KakaoTalk_20190418_175940914.jpg
▲ 2006년 4월 1일, 양덕동 한일합섬 공장의 화재 모습입니다.
양덕동 한일합섬은 2005년 연말 공장가동을 끝으로, 2006년 철거를 시작합니다.
이날 발생한 화재는 오래된 기름 저장탱크를 분해하던 중 용접기의 불꽃이 튀면서 발생했습니다.
당시 동마산소방서 등 인근 소방서에서 소방차 17대가 출동했지만, 철거 현장이라 화재진압에 애를 먹었습니다. 무너진 잔해를 분해해가며 진입해 불을 껐습니다.
큰 인명·재산피해는 없었지만 저장탱크의 석면이 타면서 발생한 유독가스 때문에 화재진압을 하던 소방관뿐만 아니라 주변 주민들까지 불편을 겪었습니다.
철거 후 한일합섬 터에는 메트로시티 아파트가 들어서 옛 화재의 흔적은 찾을 수 없습니다. /박일호 기자
20061121010092.jpeg
▲ 양덕동 한일합섬 공장 철거 후 메트로시티 사무실 주변에 몰린 청약 인파. 그 줄이 2km가량 이어질 정도였습니다. /박일호 기자

20061121010110.jpeg

입력 : 2019-04-30 13:32:43 화     노출 : 2019-05-01 00:00:00 수
박일호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