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헬스] 어깨 부상 조심하며 스포츠 활동 즐겨요!

윤지열 마산서울병원 원장 webmaster@idomin.com 입력 : 2019-04-29 17:04:45 월     노출 : 2019-05-01 00:00:00 수

어깨 부상에 노출되기 쉬운 스포츠 활동

어깨는 우리 몸에서 360도 회전이 가능한 유일한 관절로, 가장 넓은 운동 범위를 가지고 있다. 따뜻한 봄 날씨에 어깨 관절을 많이 쓰는 활동이 크게 늘었다. 캐치볼부터 야구, 농구, 배드민턴 등의 스포츠를 즐기는 사람들도 쉽게 볼 수 있다. 어깨 사용이 많은 만큼 어깨 부상에 쉽게 노출될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특히 프로야구 선수들이 어깨 근육을 많이 사용해야 하는 투구와 송구를 연습하다 어깨의 힘줄이 손상되거나 파열되어 시즌 중 불가피하게 재활이나 수술에 들어가기도 한다. 이처럼 어깨에 통증이 느껴질 때 주로 가벼운 근육통이라 생각하고 방치하거나 파스를 붙이고 견디다 점점 증세가 악화되어 내원하는 사람이 늘어나고 있다.

관절와순파열과 어깨충돌증후군

특히 젊은층이 주의해야 할 어깨 질환은 ‘관절와순’이다. 관절와순은 어깨뼈와 위팔뼈를 연결해 상완골이 어깨뼈에서 이탈하지 않도록 잡아주는 섬유질의 연골조직으로, 어깨를 움직일 때 안정성을 유지해준다. 이 관절와순이 외부 충격이나 심하게 뒤로 젖히는 등의 과정에서 어깨뼈로부터 떨어지는 것을 관절와순파열이라 한다. 관절와순손상이 발생하면 어깨 통증과 함께 어깨가 빠지는 느낌이 들기도 하고, 옷을 머리 위로 입고 벗을 때 등 일상생활에서 불편함을 느낄 수 있다. 이 관절와순파열은 적절한 치료를 받지 않을 경우 습관성 탈구로 이어지기 쉬우며, 대부분 급성으로 나타나거나 다른 어깨 질환과 동반되는 경우가 많아 정확한 진단이 필요하다.

또 팔을 높게 들어 올렸을 때 통증이 느껴지거나 어깨에 뭔가 결리는 느낌이 난다면 ‘어깨충돌증후군’을 의심해봐야 한다. 어깨충돌증후군은 어깨의 힘줄인 회전근개가 그 위에 있는 견봉뼈와 부딪혀 염증이 발생해 통증이 일어나는 질환으로, 반복된 어깨의 과다 사용이 주원인이다. 야구뿐만 아니라 테니스나 골프 등의 스포츠 활동뿐만 아니라 팔의 사용이 많은 주부에게서도 주로 관찰된다. 팔을 올릴 때 통증이 심하고, 어깨 회전 시 삐걱거리기도 하며 야간통과 함께 아픈 어깨 쪽으로 눕지 못하는 경우가 많다.

충분한 스트레칭과 제때 치료받는 것이 중요

헬스.jpg

어깨 질환은 증상이 심하지 않을 경우 물리치료, 약물치료, 생활습관 교정 등의 보존적 치료로 호전될 수 있으나, 급성으로 나타나거나 통증이 심할 경우 수술적 치료가 필요하다. 대표적으로 관절내시경 수술이 있다. 절개 없이 작은 구멍을 내어 수술 관절내시경으로 관절의 상태를 보며 정밀하게 진단하며 정확하고 안전하게 치료할 수 있다. 어깨의 경우 끊어진 힘줄을 봉합하거나 어깨뼈를 깎아 견봉 밑 공간을 확보해주는 견봉성형술을 시행하기도 한다. 무엇보다 어깨 통증이 심해지기 전 병원을 찾아 진단을 받고 그에 따른 적절한 치료를 받는 것이 중요하며, 활동 전 어깨 스트레칭을 충분히 해주는 것이 좋다. 건강을 위해 시작한 운동이 오히려 몸에 독이 되지 않도록 건강하게 잘 즐기길 바란다.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