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남 지역 중학생, 농구 골대에 부딪혀 숨져

우귀화 기자 wookiza@idomin.com 입력 : 2018-10-08 18:06:17 월     노출 : 2018-10-08 18:34:00 월

8일 낮 12시 45분께 경남 지역 한 중학교에서 ㄱ(14) 군이 농구 골대가 쓰러져 머리를 맞는 사고가 발생했다. 사고 직후 학생은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3시간가량 후에 사망했다.

경남교육청은 숨진 학생이 점심 시간 운동장에서 친구 목마를 탄 상태에서 농구 골대 링을 잡아당기자, 농구 골대가 학생 몸 위로 쓰러지면서 사고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C0A8CA3D00000155B0ADEAB50001FA30_P4.jpeg
▲ 연합뉴스 자료 사용 일러스트

경찰은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귀화 기자

    • 우귀화 기자
  • 시민사회부 기자입니다. 경남지방경찰청, 법원, 검찰, 진해경찰서 등을 담당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