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미확정 건널목' 두고 들썩이는 역세권

창원중앙역 인근 상가
"설치 확정적"분양 홍보
창원시 '아직 백지 상태'
과장 광고·피해 우려도

남석형 기자 nam@idomin.com 2018년 09월 21일 금요일

창원중앙역세권 한 상가오피스텔이 아직 결정되지 않은 '건널목'을 마치 설치되는 것처럼 분양 홍보에 활용하고 있다. 그런데 내용을 자세히 들여다보면, 이 건널목은 단순한 보행자 안전 목적을 넘어서는 또 다른 의미를 안고 있다.

◇"건널목, 100% 설치된다?" = 창원중앙역세권은 경남도의회·창원대 인근 용동 29만 3596㎡에 상업시설, 공공·업무시설, 유통·물류시설, 공원 등을 조성하는 대규모 도시개발사업이다. 현재 각종 오피스텔이 '한양대학교 한마음국제의료원(2020년 말 준공 목표)'을 중심으로 그 주변에 들어설 준비를 하고 있다.

한마음국제의료원 정문(예정) 맞은편에도 한 상가오피스텔이 내년 하반기 완공 예정으로 공사 중이다. 이곳은 1~2층을 상가, 그 위로 오피스텔을 예정하고 있다. 그런데 이 상가오피스텔은 현재 있지도 않은 건널목을 홍보 이미지에 넣어 분양에 활용하는 분위기다.

577069_440848_2741.jpg
▲ 한마음국제의료원 정문 예정지(오른쪽)와 한 상가오피스텔을 잇는 건널목이 현재 설치돼 있는 건널목 두 개 사이에 또 들어설지 관심을 끌고 있다. 네모 표시한 곳이 바로 건널목 설치 논란이 되는 지점이다. /남석형 기자

이곳 개인 상담자들이 저마다 홍보용으로 활용하고 있는 인터넷 블로그들을 살펴봤다. 다수는 아니지만, 건널목 설치 이미지를 사용한 곳을 어렵지 않게 발견할 수 있었다.

상담자들에게 전화를 걸어 직접 문의해 봤다. 한 상담자는 "현재는 건널목이 없다. 하지만 나중에 100% 설치된다고 생각하면 된다. 유동 인구 등을 봤을 때 들어서지 않을 수 없다"고 확신했다.

"특히 상가 분양에서 건널목 설치 여부는 매우 중요한 부분인 것 같다"고 하자, 상담자는 재차 "당연하다. 건널목은 들어서는 것으로 전제하면 된다"고 했다.

또 다른 상담자도 "건널목은 아직 결정되지 않은 것으로 알지만 들어설 수밖에 없다"고 했다. 또 다른 이도 "정확한 것은 아니지만 일단 우리는 한마음병원 정문 쪽에 설치되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했다.

이에 대해 창원시에 문의한 결과, '상가오피스텔 완공 즈음 경찰 교통안전시설 심의위원회에서 결정'이 현재까지의 정확한 상황이었다.

이 때문에 '과장 광고' 우려를 낳고 있다. 시 관계자는 "우리 쪽으로 해당 민원이 들어온 것은 없다. 하지만 문제가 있을 수 있기에 살펴보도록 하겠다"고 했다.

◇특정 상가오피스텔 분양과 직결 = '한마음국제의료원 정문 건널목 설치 여부'는 단순히 보행자 안전 측면에 국한되지 않는다. 만약 이곳에 건널목이 설치되면, 맞은편 상가오피스텔은 수혜를 기대할 수 있다. 다름 아닌 1층 상가 약국 분양이다.

즉, 한마음국제의료원 이용자들이 정문을 나서 건널목을 건넌 후 상가오피스텔 1층 약국을 이용할 수 있는, 편리한 동선으로 이어지는 것이다.

반대로 이곳에 건널목이 생기지 않는다면, 병원 이용자들은 이미 설치돼 있는 병원 정문 오른쪽 건널목을 건너, 다른 건물 약국들을 분산해 이용할 가능성이 커진다.

과거 삼성창원병원 증축 공사 때 신호등 건널목이 기존 위치에서 수 m 옆으로 이동했는데, 맞은편 약국들 영업과 직결되는 문제라 신경전이 펼쳐진 것과 유사한 사례다.

문제는 애초 창원중앙역세권 전체 지구단위계획 때 이 건널목은 포함돼 있지 않았다는 점이다. 이 때문에 특히 민감하게 받아들여지고 있다.

창원시 건축위원회는 지난 2016년 11월 이 문제를 다뤘는데, 당시 건축위원회는 '건널목 설치는 관할 경찰서와 협의 후 시행'으로 결론 내렸다. 즉 오피스텔 측이 준공 무렵 건널목 설치 신청을 하게 되면 창원중부경찰서 교통안전시설 심의위원회가 심의를 열어 결정하게 된다.

요컨대, 지금은 아무것도 확정된 것이 없다.

상가와 오피스텔 분양을 생각하고 있는 이들은 이 같은 사실을 염두에 두어야 할 것으로 보인다.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남석형 기자

    • 남석형 기자
  • 경제부 기자입니다. 부동산·금융·건축 분야를 맡고 있습니다. 필요하시면 언제든지 연락 주십시오. 제보뿐만 아니라, 주변 따듯한 이야기도 늘 환영입니다. 휴대전화 010-3597-15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