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NC 권희동 모창민, KIA 임창용 상대 달아나는 홈런

이창언 기자 un@idomin.com 입력 : 2018-09-12 20:10:37 수     노출 : 2018-09-12 20:12:00 수
NC다이노스 권희동과 모창민이 솔로 홈런을 터트렸다.

둘은 12일 창원 마산야구장에서 열린 NC와 KIA의 시즌 12차전에 선발 출전했다. 권희동은 2번 타자-중견수로, 모창민은 4번 타자-유격수로 나섰다.

4회 말 선두타자로 나선 권희동은 KIA 투수 임창용의 3구째 포크볼을 받아쳐 105m짜리 아치를 그렸다. 시즌 4호.

1사 이후엔 모창민도 홈런포를 가동했다. 모창민은 주자 없는 상황에서 임창용의 2구째 커브를 쳐 좌측 담장을 넘겼다. 비거리는 120m, 올 시즌 개인 11호 홈런이었다.

1회 말 박민우의 솔로포로 기선을 제압했던 NC는 이날 4회까지 홈런만 3개를 치며 3-0으로 앞서 있다.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언 기자

    • 이창언 기자
  • 문화체육부에서 스포츠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주 출입처는 NC다이노스입니다. 생활 체육에도 관심이 많습니다. 많은 제보 부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