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병역 해결 손흥민, 몸값 1억 유로 돌파

CIES 축구연구소 이적가치 전망
3년전 이적료 3000만 유로서 급등

제휴뉴스 webmaster@idomin.com 2018년 09월 12일 수요일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축구 금메달로 병역 혜택을 받게 된 손흥민(26·토트넘)의 예상 몸값이 처음으로 1억 유로를 넘어섰다.

국제스포츠연구센터(CIES) 축구연구소에 따르면 10일(현지시각) 기준 손흥민의 이적가치는 1억 230만 유로(약 1338억 원)다. 이는 CIES 축구연구소가 손흥민의 이적가치를 분석한 이후 최고 금액이다.

손흥민은 2015년 이적료 3000만 유로에 독일 분데스리가 레버쿠젠에서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토트넘으로 이적했다. 예상 이적가치이긴 하지만 3년 만에 몸값이 3배 이상 급등한 것이다. 손흥민은 지난 시즌 프리미어리그 득점 순위 10위에 오르는 등 물오른 활약으로 나날이 주가가 오르고 있다.

CIES 축구연구소 기준으로 지난해 12월 손흥민의 예상 이적가치는 6680만 유로였는데 올해 들어 꾸준히 가파르게 상승했다. 2018 러시아 월드컵을 전후로는 한화 1000억 원을 넘어섰다. 지난달 업데이트에서는 9980만 유로였던 것이 아시안게임 금메달 이후인 이날 업데이트에서 1억 유로를 돌파했다.

아시안게임 우승을 놓쳤다면 손흥민으로서는 2년가량의 경력 단절이 불가피했는데 이번 우승으로 커리어에 가장 큰 변수였던 군대 리스크가 사라졌다. 날개를 난 손흥민이 이번 시즌 잉글랜드 무대에서 좋은 활약을 이어간다면 몸값은 더욱 상승할 것으로 전망된다. /연합뉴스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