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현대로템, 부산지하철 1호선 노후차 교체사업 수주

48량 총 556억 원 규모

이시우 기자 hbjunsa@idomin.com 2018년 09월 12일 수요일

현대로템이 부산도시철도 1호선 노후차량을 대체할 신규 전동차를 수주했다. 이로써 현대로템의 올해 철도 사업 부문 수주액은 2조 원을 넘겼다.

현대로템은 11일 부산교통공사에서 발주한 부산 1호선 전동차 48량 사업을 수주했다고 밝혔다. 계약금액은 약 556억 원이다. 현대로템이 수주한 전동차는 창원공장에서 생산해 2020년까지 모두 납품을 끝낼 예정이다. 이번 사업은 부산교통공사에서 추진하는 1호선 노후차량 교체 사업의 하나다. 현대로템은 지난 2013년 48량, 2016년 40량 등 최근 5년간 부산교통공사에서 발주한 신규 전동차 사업 3건을 모두 수주했다.

이번 신규 전동차 48량은 8량 1편성, 모두 6개 편성으로 구성된다. 운행 최고속도는 시속 80㎞다. 승객 편의를 위한 공기정화장치를 도입해 객실 내 최적의 공기 질을 유지한다.

더불어 강화한 철도안전법 충돌기준을 적용해 차량 안전성이 향상됐다. 차량 고장 내용을 저장하는 별도 블랙박스도 장착해 사고 때에도 운행·고장기록을 확인할 수 있다.

현대로템 관계자는 "지난 2013년과 2016년 수주한 부산 1호선 전동차를 납품한 경험을 바탕으로 이번 사업도 원활히 수행할 것"이라며 "승객이 만족하는 전동차를 납품해 부산 1호선의 노후차량이 안정적으로 교체되도록 온 힘을 쏟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공급계약으로 현대로템의 올해 철도 사업 부문 누적 수주액은 2조 526억 원으로 늘어났다. 이는 지난해 철도 사업 부문 전체 수주액 1조 8139억 원을 웃도는 규모다. 최근 5년간 현대로템의 철도 사업 부문 최대 수주 연도는 2016년으로 그해 2조 7987억 원을 수주했다.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우 기자

    • 이시우 기자
  • 직전 자치행정1부(정치부) 도의회.정당 담당 기자로 일하다가 최근 경제부 (옛 창원지역) 대기업/창원상의/중소기업청 경남지역본부/한국산업단지공단 경남지역본부 등을 맡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