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희연병원·경상대병원 호스피스 시범사업

제휴뉴스 webmaster@idomin.com 2018년 09월 03일 월요일

이달부터 호스피스 시범사업이 확대 시행된다. 2일 보건복지부와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 따르면 가정형·자문형 호스피스 건강보험 수가 시범사업에 14개 기관(가정형 8곳, 자문형 6곳)이 추가로 선정됐다.

이에 따라 가정형 33곳, 자문형 25곳으로 늘었다. 경남에는 △가정형 창원시 희연병원 △자문형 진주 경상대병원이 선정됐다.

가정형은 호스피스팀이 환자의 집으로 방문해 지속적인 돌봄 상담 등을 제공한다. 자문형은 일반 병동 또는 외래에서 담당 질환 의사의 진료를 받으면서 호스피스팀의 돌봄 상담 등을 받는 서비스다.

호스피스 완화의료는 암이나 후천성면역결핍증, 만성 폐쇄성 호흡기질환, 만성 간 경화 등으로 수개월 이내 사망할 것으로 보이는 말기 환자와 가족에게 통증 등을 적극적으로 치료하고 신체적, 심리·사회적, 영적 지지를 통해 평안하게 삶을 마무리할 수 있게 돌보는 서비스이다. /연합뉴스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