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전 세계 희망의 빛 퍼져가길"…각국 선수단·시민 환호

허 시장 "번영·화합의 장"

김두천 기자 kdc87@idomin.com 2018년 09월 03일 월요일

'2018 창원세계사격선수권대회'가 1일 올레가리오 바스케스 라냐 국제사격연맹(ISSF) 회장의 개회 선언으로 막이 올랐다. 지난 1978년 서울 대회 이후 40년 만에 대한민국에서 열리는 이번 대회는 창원국제사격장과 진해해군사격장에서 15일간 펼쳐진다.

'내일의 꿈을 쏴라, 창원에서 세계로'(Aim Your Dream in CHANGWON)를 주제로 한 이번 대회에는 91개국 선수단 4255명(선수 3417명, 임원 838명)이 참가해 역대 최대 규모로 열린다. 각국 선수단은 정식 종목 59개와 시범 종목 1개 등 총 60개 종목에 금메달 236개를 두고 그동안 갈고닦은 기량을 겨룬다.

라냐 회장은 개회 선언에서 "아름다운 도시 창원에서 제52회 세계사격선수권대회로 여러분을 맞이하게 돼 진심으로 영광"이라며 "창원시는 그동안 진행된 몇 차례 월드컵 대회로 이미 최고의 경기 준비와 수행능력을 증명했다"고 밝혔다.

창원세계사격선수권대회 개회식이 1일 오후 6시부터 창원체육관에서 열렸다. 개회식에 참가한 각국 선수들이 환호와 박수를 하고 있다. 대회는 8월 31일부터 9월 15일까지 창원시 의창구 퇴촌동 창원국제사격장에서 열린다. /김구연 기자 sajin@idomin.com

이어 "대한민국은 아시아에서 유일하게 세계사격선수권대회가 두 번 열리는 국가로 그 첫 대회는 내가 선수로 활동할 때인 40년 전 서울에서 열렸다"며 "언젠가 내가 국제사격연맹 회장이 돼 한국에 돌아오는 모습을 그려보기도 했다"고 소회를 풀어냈다.

끝으로 "한국은 평창 동계올림픽에서 스포츠를 통한 우정과 동료애, 평화 공존으로 전 세계가 하나가 될 힘을 보여줬다"며 "이번 대회도 한반도와 세계 평화에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창원체육관에서 열린 개회식에는 선수단과 시민 등 4000여 명이 참석했으며, '창원, 새로운 희망을 노래하다'는 주제로 펼쳐졌다.

식전 문화공연에 이어 창원시립어린이합창단의 애국가 제창으로 공식 행사가 시작됐다. 창원 지역 대학생 91명 손에 들린 91개 참가국 국기가 입장한 후 황용득 대한사격연맹 회장 대회사와 허성무 창원시장 환영사가 이어졌다.

이낙연 국무총리와 김경수 경남도지사는 축사로 대회에 참가한 선수와 임원, 각국 연맹 회장과 대사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허성무 창원시장은 "이번에 북측 선수단 22명이 참가했다. 이번 대회가 분쟁과 갈등을 넘어 화합의 계기는 물론, 한반도 평화와 번영의 마중물이 돼 전 세계에 희망의 빛을 비추도록 할 것"이라고 다짐했다.

허성무 창원시장이 환영사를 하고 있다. /박일호 기자 iris15@idomin.com

이낙연 총리는 "창원세계사격선수권대회에 참가한 각국의 선수단을 환영한다"며 "특히 북한 동포들이 이번 대회에 참가한 것에 고마움을 표하고 싶다"고 인사했다. 이어 "한국은 아시아에서 세계사격선수권대회를 개최한 유일한 국가다. 창원 대회가 성공할 수 있도록 정부는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김경수 지사는 "스포츠는 가장 강력한 평화의 도구이자 국적과 종교, 이념 차이를 뛰어넘는 무기"라며 "분단국가 코리아가 평창 동계올림픽을 계기로 스포츠를 통한 평화에 눈을 떴다. 창원에서 울려 퍼진 총성이 남북 교류, 한반도 평화를 앞당기는 신호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주제 공연인 '평화, 또 다른 시작'에서는 '창원환상곡'이 연주되는 가운데 무대 중앙 LED에 '창원, 희망의 미래를 열어 하나되다'라는 클라이맥스 장면이 연출되며 공식 행사가 마무리됐다.

식후 축하 공연인 가수 포레스텔라와 다비치 공연까지 막을 내리자 창원체육관 상공에는 화려한 불꽃 행사가 15분간 펼쳐졌다.

2018창원세계사격선수권대회 폐회식은 오는 14일 오후 6시 30분 창원국제사격장 필로티홀에서 열린다.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두천 기자

    • 김두천 기자
  • 창원시청과 시의회를 담당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