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LH, 진주에 복합문화도서관 건립

혁신도시 이전 141개 공공기관 지역발전계획 내놔

민병욱 기자 min@idomin.com 입력 : 2018-08-31 07:59:44 금     노출 : 2018-08-31 08:00:00 금

진주 혁신도시로 옮겨온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복합문화도서관을 짓는 등 공공기관 이름을 내건 지역사업이 본격 추진된다.

국토교통부는 30일 열린 국가가형발전위원회 제8차 회의에서 혁신도시 등 지방으로 이전한 141개 공공기관이 수립한 ‘2018년 지역발전계획’을 보고했다.

이번 계획은 지난해 12월 개정된 ‘혁신도시 조성 및 발전에 관한 특별법’에 따라 이전 공공기관들이 지역경제 기여활동을 더욱 내실 있게 확대해 나가고자 해당 자치단체와 협의해 만들었다.

지방 이전 공공기관들은 정부의 ‘혁신도시 시즌 2’ 정책에 발맞춰 지역 성장을 견인하고자 지역산업 육성과 지역기업 활동 지원을 통한 일자리 창출 등을 하게 된다.

20199m.jpg
▲ 혁신도시별 주요 이전기관들의 지역발전계획

그동안 공공기관들이 지방으로 옮겨오면서 크고 작은 지역사회 기여활동을 추진해 왔으나, 대부분 일회성 봉사활동이나 시설개방 등에 그쳐 더욱 적극적인 역할이 필요하다는 지적이 있었다.

이에 따라 LH는 약 200억 원을 투입해 시민들이 문화와 휴식을 즐길 수 있도록 복합문화도서관을 건립해 도서관, 공연장 등을 제공한다. 세라믹기술원은 세라믹 관련 지역기업 유치와 지역거점 사업 활성화를 위해 지역기업과 관련 기관과의 공동연구, 기술이전, 인력양성 등을 적극적으로 진행한다.

손병석 국토부 혁신도시발전추진단장은 “혁신도시 시즌 2를 통해 혁신도시들이 지역의 성장거점으로 발전하려면 이전 공공기관들이 자치단체, 지역기업, 지역대학·연구기관들과 활발히 교류·협력해 지역혁신성장 엔진을 만드는 것이 중요하다”며 “이번 지역발전계획을 계기로 지역기여 활동들이 더욱 확대되도록 관련 부처, 자치단체, 공공기관들과 적극적으로 협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민병욱 기자

    • 민병욱 기자
  • 2018년 7월 13일부터 경남도의회, 정당 등 맡고 있습니다. 각종 제보, 보도자료, 구독신청 등등 대환영입니다. 010-5159-91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