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남도 동남권 의생명 특화단지 조성 '박차'

용역 중간보고회 열어

임채민 기자 lcm@idomin.com 2018년 08월 30일 목요일

경남도는 29일 도청에서 '동남권 의생명 특화단지 조성 마스터플랜 수립 용역 중간보고회'를 열었다.

'동남권 의생명특화단지조성 사업'은 지난해 7월 대통령 지역공약으로 확정된 바 있다. 미래 산업으로 부상하는 바이오헬스산업의 국가 거점을 동남권으로 설정하고, 의생명 연구시설과 병원을 기반으로 한 산·학·연·병 바이오헬스 클러스터를 구축해 항노화산업을 집중적으로 육성하겠다는 계획이다.

도는 대통령 지역공약 추진을 위한 실행과제를 구체화하고, 경남의 특성에 맞는 체계적인 항노화산업을 추진하기 위해 '동남권의생명특화단지조성 마스터플랜 수립 및 신사업 예비타당성조사 용역'을 지난 3월 착수했다. 이날 중간보고회에는 천성봉 경남도 미래산업국장, 이인원 부산대 양산 캠퍼스 기획부처장, 김태열 양산시 양방항노화산업국장, 신용일 지역공약 협의체 위원장 등이 참여해 향후 사업 추진 방안 등을 토의했다.

도는 올해 12월 용역 최종보고회까지 세부 실행 계획을 구체화해 마스터플랜을 차질없이 완성한다는 계획이다.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