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창원 마산회원구-의창구 잇는 '팔용터널' 10월 25일 개통

제휴뉴스 webmaster@idomin.com 입력 : 2018-08-19 11:09:17 일     노출 : 2018-08-19 11:21:00 일

경남 창원시 마산회원구와 의창구를 곧바로 연결하는 터널이 개통한다.

창원시는 2016년 6월 공사를 시작한 팔용터널을 완공해 오는 10월 25일 0시 개통한다고 19일 밝혔다.

팔용산을 관통하는 2.7㎞ 터널을 포함해 길이 3.97㎞, 폭 20m짜리 왕복 4차로로 건설됐다.

양덕동 양덕 교차로와 팔용동 평산 교차로를 곧바로 잇는다.

현재 공정률은 92%로 양쪽 교차로 공사를 남겨두고 있다.

AKR20180817087000052_01_i.jpg
▲ 창원 팔용터널 조감도. / 연합뉴스

터널을 이용하면 현재 합성동·구암동 시내 도로를 통과해야 하는 양덕동∼팔용동 차량 운행시간이 14∼15분에서 7∼8분으로 줄어든다.

이 터널은 민자사업이어서 이용 때 통행료를 내야 한다.

8개 건설사가 설립한 법인인 팔용터널㈜이 수익형 민자사업(BTO·Build-Transfer-Operate) 방식으로 터널을 건설했다.

팔용터널 측이 1천394억여원을 들여 터널을 완성한 후 창원시에 기부채납한다.

창원시는 221억원, 경남도는 72억원을 부담했다.

팔용터널 측은 준공 후 29년간 통행료를 받아 건설비를 회수한다.

이용요금은 소형차 기준 900원, 중형차 1천400원, 대형차 1천800원이다.

/연합뉴스 = 이정훈 기자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