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축구대표팀 새 사령탑에 파울루 벤투

전 포르투갈 대표팀 감독 내정

제휴뉴스 webmaster@idomin.com 2018년 08월 17일 금요일

한국 축구대표팀을 이끌 새 사령탑으로 파울루 벤투(49) 전 포르투갈 대표팀 감독이 내정됐다.

대한축구협회 관계자는 16일 "김판곤 국가대표감독선임위원장이 조만간 새 감독을 발표할 예정인데, 벤투 감독이 내정된 것으로 알고 있다"고 전했다.

지난 8일 유럽 출장길에 오른 김판곤 위원장은 벤투 감독, 키케 산체스 플로레스(53) 전 아틀레티코 감독 등과 협상을 벌였지만 최종 벤투 감독을 낙점한 것으로 알려졌다.

벤투 신임 감독 내정자는 다음 달 7일 코스타리카, 11일 칠레와의 평가전부터 대표팀을 지휘할 예정이다.

구체적인 계약 조건은 공개되지 않았지만 2022년 카타르 월드컵까지 4년 계약이 유력하다.

연봉액도 알려지지 않은 가운데 울리 슈틸리케 전 감독의 연봉(15억 원)을 상회하는 역대 외국인 감독 최고 대우인 것으로 알려졌다.

벤투 감독은 선수 시절 1992년부터 2002년까지 포르투갈 국가대표로 A매치 35경기에 출전했다. 벤투 신임 감독은 조만간 입국해 9월 A매치를 위한 준비에 나설 예정이다. /연합뉴스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