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LG전자 스타일러 '내 안에 씽큐 있다'

인공지능 음성인식 기능 탑재

이시우 기자 hbjunsa@idomin.com 2018년 08월 16일 목요일

LG전자가 신개념 의류관리기 'LG 스타일러'에도 인공지능 음성인식 기술을 적용한다.

LG전자는 오는 31일 독일 베를린에서 개막하는 'IFA(국제가전박람회) 2018'에서 'LG 스타일러 씽큐'를 처음 공개한다.

LG전자가 작년부터 인공지능을 전사적으로 육성하는 가운데 생활가전에서는 휘센 씽큐 에어컨, 트롬 씽큐 드럼세탁기에 이어 스타일러에도 인공지능 플랫폼을 탑재한다. LG전자의 글로벌 인공지능 브랜드 'LG 씽큐'는 인공지능 기술이 탑재된 제품·서비스를 아우른다.

'LG 스타일러 씽큐'는 손으로 조작할 필요 없이 음성만으로 손쉽게 전원을 켜고 끄거나 의류관리 코스를 설정할 수 있다. 제품 동작 상태와 진단 결과를 음성으로 알려주기도 한다. 예를 들어 사용자가 "하이 LG, 표준 코스 선택해"라고 명령하면 스타일러가 "표준 코스가 시작됐습니다. 이 코스는 약 39분 걸립니다"고 대답한다.

LG 스타일러는 △세탁기의 스팀 기술 △냉장고의 온도관리 기술 △에어컨의 기류 제어 기술 등 LG 생활가전의 차별화한 기술을 집약한 신개념 의류관리기다. 매일 빨 수 없는 옷들을 항상 깨끗하고 깔끔하게 입고 싶어하는 고객이 늘면서 '필수 가전'으로 자리 잡고 있다.

LG 스타일러는 옷을 흔들어 털어주는 '무빙 행어(Moving Hanger)'와 물을 이용해 만든 '트루스팀(TrueSteamTM)'으로 화학물질을 사용하지 않고도 생활 구김을 줄여주고 냄새를 없애준다.

LG전자는 최대 6벌까지 한 번에 관리할 수 있는 대용량 '스타일러 플러스', 전면을 전신 거울처럼 쓸 수 있는 '스타일러 미러' 등 다양한 고객 욕구를 충족시킬 신제품을 출시해 호응을 얻고 있다.

류재철 LG전자 H&A사업본부 리빙어플라이언스사업부장(부사장)은 "고객이 의류관리기 대명사가 된 'LG 스타일러'를 더 편리하게 쓰도록 인공지능을 탑재하는 등 차별화한 제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우 기자

    • 이시우 기자
  • 직전 자치행정1부(정치부) 도의회.정당 담당 기자로 일하다가 최근 경제부 (옛 창원지역) 대기업/창원상의/중소기업청 경남지역본부/한국산업단지공단 경남지역본부 등을 맡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