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렛츠런파크 부경…물놀이·글램핑·빛축제 다채

올여름 피서지는 렛츠런파크 부경

이창언 기자 un@idomin.com 2018년 08월 03일 금요일

렛츠런파크 부산경남이 무더위에 지친 시민을 유혹한다. 2일 렛츠런파크 부산경남은 "부담없는 비용으로 물놀이, 글램핑, 빛축제를 한 번에 제공하고 있다"며 "낮에는 워터파크를 즐기고 밤에는 글램핑장에서 바비큐 파티로 배를 채운 후 형형색색의 일루미아까지 체험하면 한여름 더위를 싹 잊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렛츠런파크 부산경남이 운영 중인 워터파크는 100m 길이 워터 슬라이드와 대형 수영장 등을 갖추고 있다. 탈의실과 샤워실 등도 완비, 고객 편의를 높이고 있다. 개장 이후 하루 1000여 명 가족단위 방문객이 찾는 렛츠런 워터파크 입장료는 3000원이다.

렛츠런파크 관계자는 "이달부터 워터파크를 확대 운영할 것"이라며 "매주 토·일요일에 더해 1~3일, 10일, 15일 등 평일에도 워터파크를 이용할 수 있다"고 말했다.

야외에서 하룻밤을 꿈꾸는 피서객에게는 '마 글램핑장'이 안성맞춤이다. 글램핑장은 무료로 제공되는 저녁 바비큐와 조식으로 큰 호응을 얻고 있다. 건물 20개 동과 간이매점, 샤워장 등 부대시설 6개 동으로 구성된 글램핑장 이용료는 4인 1박 2일 기준 13만~20만 원가량. 예약은 온라인 홈페이지(macamp.co.kr)에서 할 수 있다.

열대야가 지속하는 한여름 밤에는 형형색색 빛줄기로 심신을 달래볼 만하다. 렛츠런파크 부산경남은 "호스토리랜드와 호스아일랜드 15만 3520㎡에 일루미아를 조성했다"며 "매일 저녁 일몰부터 자정까지 LED 조명 1000만 개가 관람객을 맞는다"고 말했다.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언 기자

    • 이창언 기자
  • 문화체육부에서 스포츠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주 출입처는 NC다이노스입니다. 생활 체육에도 관심이 많습니다. 많은 제보 부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