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창원세계사격선수권대회, 북한선수단 22명 참가

창원시 준비 박차

김두천 기자 kdc87@idomin.com 2018년 07월 31일 화요일

내달 31일부터 9월 15일까지 열리는 2018 창원세계사격선수권대회에 북측 선수단 22명이 참가한다.

대회 조직위원회는 30일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기자간담회를 하고 이번 대회에 선수 12명, 임원 10명 등 북측 선수단 22명이 참가한다고 발표했다.

창원시는 북측 사격연맹이 지난 26일 국제사격연맹 온라인 창구에 선수단 22명 참가 등록을 마친 것을 확인했다.

주목할만한 선수로 2016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남자 50m 권총에서 동메달을 차지한 김성국(33)과 2010년 독일 뮌헨세계사격선수권대회 10m 러닝타깃 혼합 금메달리스트 조영철(31)이 이번 선수단에 포함됐다.

북측 선수단은 10m 공기권총 등 14개 종목에 참가할 예정이다.

허성무 창원시장은 "40년 전 서울 대회 이후 아시아권에서 두 번째로 열리는 세계사격선수권이다. 이번 대회는 120여 개국에서 선수 4000여 명과 임원이 참가할 것으로 예상한다"며 "북한 선수단 참가로 어느 대회보다 뜻깊은 대회가 되리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좁게는 창원을 알리고 크게는 대한민국이 동북아에서 평화를 만들어나가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국격을 높이는 대회로 치러질 것을 믿어 의심치 않는다"고 강조했다.

30일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2018 창원세계사격선수권대회 기자간담회'에서 허성무 창원시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김두천 기자

    • 김두천 기자
  • 창원시청과 시의회를 담당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