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김경수 경남도지사, 취임 후 첫 인사발령 단행

임채민 기자 lcm@idomin.com 입력 : 2018-07-27 14:45:59 금     노출 : 2018-07-27 14:48:00 금

김경수 도지사가 취임 후 첫 인사발령을 단행했다.

이번 인사에서는 3급 2명, 4급 13명, 5급 18명 등 총 119명이 승진했고, 전보자는 271명이다. 예년에 비해 소폭 인사로, 취임 초 안정적인 도정운영을 펼치겠다는 뜻이 담긴 것으로 풀이된다.

실국장 인사에서는 그간 도정 기여도와 업무능력 등을 고려해 류명현 합천부군수를 복지보건국장으로 발령했고, 윤경석 일자리창출과장이 환경산림국장으로 승진했다. 강덕출 양산부시장은 해양수산국장으로 배치됐다.

부단체장 인사를 살펴보면, 민정식 해양수산국장을 밀양부시장으로, 강호동 환경산림국장을 양산부시장으로, 이상훈 문화예술과장은 남해부군수로, 정판용 농업정책과장은 합천부군수로 자리를 옮겼다.

경제 활성화와 서부경남 KTX 등 시급한 현안들을 추진해야 할 주요 보직에 대해서는 연공서열보다는 개인의 능력을 우선했고, 특히 도정 역점사업을 추진할 일자리창출과장은 국토교통부와의 교류를 통해 최재원 서기관을 전입시켜 발령했다.

한편 남북정상회담 이후 지방자치단체 차원의 남북교류 활성화를 위해 남북교류협력 TF를 신설하여 필요한 인력을 배치했고, 경상남도와 정부 세종청사와의 협력 네트워크 구축을 위해 서울본부 소속 세종사무소를 설치하여 5급 1명, 6급 1명을 배치했다.

또한, 여성리더의 역할을 강조해왔던 김경수 도지사는 자치행정, 회계감사, 국가산단 담당 등 핵심 주요보직에 여성사무관을 발탁했다.

조현명 행정국장은 "이번 인사는 기존 인사시스템에 의해 시행했지만, 앞으로는 완전히 새로운 경남을 실현하기 위한 인사혁신이 필요하다"면서 "개인별 객관적 성과 및 실적평가 시스템을 구축하고, 직무분석을 통한 적소적재 인력 배치, 사회적 가치를 반영한 인사시스템을 마련하여 시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첨부파일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