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남해고속도로서 멧돼지 피하려다 차량 5대 추돌사고

12명 다쳐

우귀화 기자 wookiza@idomin.com 입력 : 2018-07-23 09:25:10 월     노출 : 2018-07-23 09:27:00 월

한밤중에 남해고속도로에 나타난 멧돼지를 피하려다 차량 5대가 추돌해 12명이 다쳤다.

경남지방경찰청은 지난 22일 오후 11시 40분께 남해고속도로 부산 방면 43.9km 지점(진교 IC 부근)에서 편도 2차로 중 1차로를 주행하던 차량이 도로에 뛰어든 멧돼지를 들이받았다고 밝혔다. 이 사고로 차량운전자 ㄱ(40) 씨는 중앙분리대를 충격했고, 사고를 피하려다 차량 넉 대가 차량, 가드레일, 중앙분리대를 잇따라 충돌했다.

고속도로순찰대 관계자는 “이번 사고로 12명이 경상을 입고 진주경상대 병원 등 3개 병원에 이송됐다”고 말했다. 이날 사고로 견인 작업을 하는데 40여 분이 소요됐고, 이 때문에 고속도로 정체가 빚어졌다.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귀화 기자

    • 우귀화 기자
  • 시민사회부 기자입니다. 창원중부경찰서를 출입합니다. 노동 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