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학교급식 식품비 지원단가 인상되나

용역중간보고회서 현실화 제안

이혜영 기자 lhy@idomin.com 2018년 07월 17일 화요일

경남도교육청은 지난 2012년 11.7% 올린 이후 현재까지 6년째 동결한 학교급식비(식품비) 지원 단가를 인상할 방침이다.

도교육청은 16일 중회의실에서 '합리적인 학교급식경비 지원기준 마련을 위한 연구용역' 중간 보고회를 열었다. 이번 연구용역은 학교급식 지원 경비 현황과 문제점을 분석해 합리적인 급식비 지원 기준을 제시하고, 학교급식 운영 전반에 대한 경제적·정책적 분석을 통해 장기적인 학교급식 발전방안을 모색하고자 지난 4월부터 3개월간 진행됐다.

연구를 수행한 경상대학교 산학협력단 김인수 교수는 현행 무상급식비 현황 분석, 타 시·도 비교 검토 등 다각적으로 연구한 결과 학교급식비 지원 단가 인상이 필요하다고 결론을 내렸다. 김 교수는 "타 시·도보다 경남 식품비 지원 단가는 상대적으로 낮은 편"이라며 "지역 특성상 소규모 학교가 많아 50명 이하 지원 기준을 신설하는 등 지원구간을 정비하고, 안전한 음식재료 공급을 위한 유통체계 구축 방안을 지방자치단체 등과 협력해 마련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박종훈 교육감은 "식품비 지원 단가 현실화, 고등학교까지 무상급식 확대를 비롯해 안전하고 우수한 지역생산 음식재료의 학교급식 이용 확대 노력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교육청은 이번 연구 결과를 바탕으로 경남도와 협의를 거쳐 식품비 지원 기준을 수립하고 연구용역에서 나온 문제점과 발전방안 등을 학교급식 정책 수립에 활용할 계획이다.

16일 경남도교육청에서 '학교급식 경비 지원 기준 마련을 위한 연구 용역' 중간 보고회가 열리고 있다. /경남도교육청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혜영 기자

    • 이혜영 기자
  • 교육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모든 아이들이 안전하고 행복한 세상이 되길 바랍니다. 055-278-16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