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남도교육청, 내년부터 '교육정책사업 학교자율선택'

이혜영 기자 lhy@idomin.com 2018년 07월 11일 수요일

경남도교육청은 학교자치 실현을 위해 내년부터 교육정책 사업을 학교가 선택하는 제도를 시행한다.

도교육청은 10일 박종훈 교육감 재선 이후 첫 교육정책관리자 회의를 열고 '교육정책사업 학교자율선택제' 등 31건을 논의했다.

2019년부터 도입하는 교육정책사업 학교자율선택제는 학교가 사업을 자율적으로 선택해 운영하고 결산하는 방식이다. 도교육청은 희망 학교를 대상으로 학교 규모별 차등 예산을 학교 운영비인 총액배분사업비로 교부한다.

교육청은 사업 운영 결과 보고서와 정산서 미제출을 원칙으로 정해 학교 부담을 최소화할 방침이다. 도내 초·중·고 964개 학교 100%가 학교자율선택제를 희망했을 때 학교당 200만~1500만 원을 추가 지원해야 함에 따라 예산 67억 원을 증액해야 한다.

교직원과 학생들 의견을 반영해 학교에서 교육활동을 직접 선택함으로써 자율성을 높일 수 있고 일부 학교에 공모사업이 편중되는 문제도 해소될 것으로 기대된다.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혜영 기자

    • 이혜영 기자
  • 교육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모든 아이들이 안전하고 행복한 세상이 되길 바랍니다. 055-278-16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