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김성태 "국민이 한국당 탄핵…해체하고 다시 시작해야"

제휴뉴스 webmaster@idomin.com 입력 : 2018-06-15 17:03:42 금     노출 : 2018-06-15 17:05:00 금

자유한국당 김성태 원내대표는 15일 6·13 지방선거에서 참패한 것과 관련, "보수 이념의 해체, 자유한국당 해체를 통해 처음부터 다시 시작해야 한다"고 말했다.

김 원내대표는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무사안일주의, 보신주의, 뒤에서 다른 생각하고 잿밥에만 눈독을 들이는 구태 보수를 청산하고, 노욕에 절은 수구 기득권을 모두 버려야 한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특히 "이번 선거는 국민이 한국당을 탄핵한 선거"라고 규정하고 "우리가 여전히 수구·냉전적 사고에 머물러 있다면, 국민은 점점 더 우리를 외면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구태 청산과 기득권 해체 없이 자신을 희생하지 않으려는 보수로는 더 이상 설 자리가 없다"면서 "한 줌도 안 되는 보수당 권력을 두고 아웅다웅하는 추한 모습을 더 이상 국민 앞에 보여서는 안된다"고 지적했다.

김 원내대표는 또한 "여전히 잿밥에 눈이 멀어 밥그릇 싸움이나 벌인다면 국민은 이제 우리를 완전히 외면하고 말 것"이라며 "일신의 안일을 위해서, 자기 보신과 기득권 유지를 위해서 뒷전에 숨어 뒷짐 지고 있던 분들은 반성하라"고 촉구했다.

그는 "기반이 흔들리고, 기둥이 뿌리 뽑힐 마당에 안방을 차지하고 아랫목을 차지할 생각이나 할 때가 아니다"라면서 "자기 혁신에 게을렀던 보수가 적당히 땜빵하고 땜질해서 적당히 주저앉으려 했지만 국민은 속지 않는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물러날 분들은 뒤로 물러나고, 확실한 세대교체를 이뤄야 한다"면서 "곪아 터진 아픈 상처를 두려워 외면하지 말고, 후벼 파내고 썩은 고름을 짜내야 한다"고 말했다.

AKR20180615112300001_01_i.jpg

/연합뉴스 = 안용수 이신영 기자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