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한마음창원병원 저소득층 교복 나눔

경남도교육청 지원금 2억 전달, 2012년부터 7년째 8998명 수혜

이원정 기자 june20@idomin.com 2018년 01월 29일 월요일

한마음창원병원이 올해도 지역 저소득층 학생들을 위해 교복지원금 2억 원을 기탁했다.

하충식 한마음창원병원 이사장은 지난 25일 오후 2시 경남도교육청 회의실에서 박종훈 경남도교육감과 만나 기금을 전달했다. 한마음창원병원은 지난 2012년부터 10년간 매년 교복비 2억 원씩 지원하고 있다.

도교육청은 이에 따라 창원 지역에 50%, 창원 외 지역에 50%를 지원하고 있는데, 7년째인 올해까지 총 8998명이 수혜를 보았다고 전했다. 수혜 대상은 도내 전역 거주 저소득층 자녀로 담임교사의 추천에 따라 교복비의 90%를 지원하고, 10%는 본인 부담이다.

하 이사장은 "중·고교 입학을 앞두고 우리 사회의 그늘지고 소외된 저소득층 자녀들이 교복으로 인해 마음의 상처를 입게 해서는 안 된다는 생각에 교복구입 지원금을 전달하게 됐다"고 밝혔다.

박종훈 경남도교육감도 "한마음창원병원 임직원의 사회 취약계층에 대한 끊임없는 봉사와 나눔은 사회공헌 사업의 귀감"이라면서 감사의 말을 전했다.

한마음창원병원은 연간 사회사업 비용이 20억 원에 달하며, 장애인, 홀몸노인 돕기, 시설 아동과 학생들의 문화체험과 수학여행 지원, 장학금 지원 등 나눔을 하고 있다.

하충식(왼쪽에서 둘째) 한마음창원병원 이사장이 지난 25일 경남도교육청을 방문해 교복지원금 2억 원을 전달했다. /한마음창원병원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원정 기자

    • 이원정 기자
  • 문화체육부를 맡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