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철도 유휴부지 '공원·농산물 직판장' 조성

철도시설공단 청년창업도 지원

제휴뉴스 webmaster@idomin.com 2017년 08월 11일 금요일

한국철도시설공단이 철도 운영에 직접 사용되지 않는 유휴부지를 활용한 주민 친화공간 조성과 청년창업 지원 등의 사업에 힘을 쏟는다.

철도공단은 지금까지 철도 유휴부지 1806만3000㎡를 대학생, 신혼부부, 사회초년생의 임대료 부담 경감을 위한 '행복주택 사업' 부지로 공급하고, 지방자치단체로부터 제안 공모를 받아 공원 조성에 활용해 왔다.

이번에 추가로 청년창업 지원과 지역경제 활성화 등 34개 사업을 발굴해 '중점사업', '관심사업', '보통사업'으로 나눠 추진하기로 했다.

중점사업은 도심지의 철도 운행선 교량 하부와 지상 부지를 지자체와 협조해 청년창업 지원 시설과 복합 관광단지로 조성하는 2개 사업이다.

관심사업은 유휴부지 인근 대학 등과 연계한 문화·학술사업과 농수산물 직판장 조성 등 12개 사업이다.

보통사업은 기존에 추진 중인 사업으로 주민 친화적 공원, 지역 특산물 저장고와 태양광 발전 시설 조성 등 20개 사업이다.

공단은 유휴부지 활용 사업으로 공원 등 지역 주민을 위한 공간을 제공할 뿐 아니라 올해 태양광 발전시설 등 민간분야에서 1400여 명의 일자리가 창출될 것으로 예상한다. /연합뉴스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