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아파트 도색작업 하던 40대 줄 끊어져 추락사…용의자 체포

김중걸 기자 jgkim@idomin.com 입력 : 2017-06-12 13:53:28 월     노출 : 2017-06-12 14:03:00 월

지난 8일 양산 한 아파트에서 밧줄에 매달려 아파트 외벽 도색작업을 하던 40대 인부가 밧줄이 끊어져 추락사 하는 사고가 일어났다. 

양산경찰서는 12일 이 사건의 유력한 용의자로 아파트 주민 ㄱ씨(41. 양산시)를 긴급체포했다.

경찰에 따르면 작업인부 김 모(40)씨는 지난 8일 오전 8시 13분께 양산시내 한 아파트에서 12층 베란다 실리콘 코팅작업을 하던 중 갑자기 줄이 끊어져 추락사했다.

경찰은 1.8cm 굵기의 밧줄이 갑자기 끊어진 점 등을 수상히 여겨 옥상에서 족적과 ㄱ씨의 집에서 부엌칼 등을 압수해 국과수에 긴급 의뢰했다.

경찰은 숨진 작업인부 김 모씨가 옥상에서 작업 준비를 하면서 스마트폰으로 음악을 틀자 용의자 ㄱ씨가 시끄럽다며 욕설을 하고 시비를 걸었다는 진술을 확보하고, 아파트 주민 ㄱ씨를 유력한 용의자로 특정했다.

경찰은 국과수 결과에 따라 ㄱ씨의 혐의점이 확인되면 살인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1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66666 2017-06-12 16:25:01    
개또라이 새끼 똑같이 해줘야 속이 풀릴 듯
122.***.***.25
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