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젊은 층, 사전투표 참여 '으뜸'

20대 23.9%·30대 17.4% 참여
60~70대↑ 합계 '20.3%'그쳐

제휴뉴스 webmaster@idomin.com 2017년 05월 12일 금요일

지난 4~5일 이틀간 치러진 제19대 대선 사전투표에서 19세를 포함해 20대가 차지하는 비중이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11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가 공개한 제19대 대선 성별·연령대별 사전투표 결과에 따르면 전체 유권자 4247만 9710명 가운데 26.1%에 해당하는 1107만 2310명이 사전투표에 참여했다.

또 사전투표 참여자 중에서는 19세와 20대(이하 20대)가 23.9%(264만 9303명)로 가장 높은 비율을 차지했다. 이에 비해 60대(12.2%·134만 6228명)와 70대 이상(8.1%·89만 2864명)의 노년층은 사전투표 참여율이 상대적으로 낮았다.

30대는 17.4%(193만 903명), 40대는 18.7%(207만 5647명), 50대는 19.7%(217만 7365명)를 각각 기록했다.

연령대별 총유권자 대비 사전투표 참여율도 20대(19세 및 20~29세)가 총 742만 8648명 가운데 264만 9303명이 참여, 35.7%로 가장 높았다.

같은 기준으로 30대는 25.8%, 40대는 23.8%, 50대는 25.7%로 각각 나타났고, 60대와 70대 이상은 다 합쳐도 21.6%에 불과했다. /연합뉴스

19대 대통령선거 사전투표 둘째 날이었던 지난 5일 서울역 사전투표소에서 여행객과 시민이 줄지어 투표하고 있다. /연합뉴스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