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남도 "삼성중공업 크레인 사고 수습 지원에 최선"

도 소방본부장 거제로 급파·상황실 설치

제휴뉴스 webmaster@idomin.com 입력 : 2017-05-02 11:40:14 화     노출 : 2017-05-02 11:42:00 화

경남도는 2일 삼성중공업 거제조선소의 타워크레인 사고 수습을 지원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도는 사고발생 직후 도 소방본부장을 거제로 급파해 거제소방서장과 함께 응급조치와 인명구조 활동 등 사고현장 수습을 지휘토록 하는 한편 도 재난안전건설본부에 재난안전건설본부장을 실장으로 한 상황실을 설치했다.

도는 종합상황반, 행정지원반, 재난수습반 등으로 구성된 상황실을 통해 거제시청 상황실 등과 공조체계를 유지해 사고수습 지원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다.

이에 앞서 류순현 도지사 권한대행은 전날 사고 발생 직후 "신속한 구조구급과 사후 수습을 지원하라"고 지시했다고 도는 전했다.

류 권한대행은 2일 오후 거제를 방문해 관계자들과 사고 수습을 논의할 계획이다.

송병권 도 재난안전건설본부장은 "삼성중공업과 고용노동부, 경찰, 거제시 등과 공조체계를 유지하면서 신속하게 사고를 수습할 수 있도록 도가 할 수 있는 모든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PYH2017050106850005200_P2.jpg
▲ 거제 삼성중공업 타워 크레인 사고현장. / 연합뉴스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