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김해 태극기집회 참가자, 행진 지켜보던 여고생 뺨 때려

제휴뉴스 webmaster@idomin.com 입력 : 2017-04-02 20:00:17 일     노출 : 2017-04-02 20:02:00 일

2일 오후 4시 50분께 경남 김해시 진영읍 진영리 한 사거리에서 태극기집회에 참가한 신모(61)씨가 행진을 지켜보던 여고생 A(17)양 뺨을 때려 물의를 빚고 있다.

김해서부경찰서에 따르면 신 씨는 이날 김해 봉하마을에서 태극기집회를 한 뒤 4㎞가량 떨어진 서어지공원까지 행진을 벌이며 유인물을 나눠주다가 길에 서 있던 A양과 승강이를 벌였다.

신 씨는 A양에게 유인물을 줬는데 A양이 "이런 걸 왜 나눠 주느냐"며 항의하듯 민감한 반응을 보이자 격분해 한차례 뺨을 때린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신 씨를 폭행 혐의로 입건해 조사를 벌이고 있다.

신 씨는 이날 봉하마을에서 '대통령 탄핵무효 국민저항총궐기 운동본부'가 연 태극기집회에 참가하려고 부산에서 온 것으로 알려졌다.

AKR20170402062200052_01_i.jpg
▲ 봉하마을 태극기집회 후 행진. / 연합뉴스

/연합뉴스 = 최병길 기자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1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도민 (h715****) 2017-04-03 15:17:45
완전히 맛이간 것들이네,,,
박순실이 임명한 이철성은 왜 태극기
난동자들과 내란선동자들을 구속시키지 않나,,?
221.***.***.146
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