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3·15기념관, 역사의 죄인 박근혜 사진 내려라"

경남운동본부, 3·15기념관 방문…관리소장 "보훈처 협의 우선"

김희곤 기자 hgon@idomin.com 2017년 03월 13일 월요일

"이제는 대통령이 아니다. 죄인 박근혜 씨 사진을 내려라"

박 대통령이 파면된 지난 10일 박근혜퇴진경남운동본부가 3·15기념관 내 박 전 대통령 사진 철거를 촉구했다.

이날 공동대표단이 박 전 대통령 파면 소식을 듣고 오전 11시 50분께 기념관에 도착했을 때 기념관은 문이 닫혀 있었다. 기념관 측은 시설물 보호를 위해 휴관했다고 밝혔다. 기념관은 공식적으로 월요일에만 휴관한다. 약 20여 분 실랑이 끝에 기념관 문이 열렸다.

김영만 상임대표는 "부정·부패·불의에 항거했던 것이 3·15정신이다. 이는 박 대통령과 맞지 않다. 지금까지 항의도 하고, 공문도 보내고, 기자회견도 했는데도 요구가 받아들여지지 않았다"고 했다.

이어 "지난번 공문에서 국가보훈처는 '현직 대통령이기 때문에 사진 철거가 어렵다'고 답변했었는데, 이제는 대통령이 아니니까 당장 사진을 철거하라"고 주장했다. 또, 대표단은 박정희 전 대통령 치정 홍보영상물도 제거해달라고 요구했다.

이에 대해 정인완 국립3·15민주묘지관리소장은 "보훈처와 협의하겠다"는 말만 되풀이했다.

공동대표단은 항의 방문 후 민주묘지를 참배했다. 김 대표는 "선배님들께 자랑해야겠습니다. 드디어 제대로 된 '민주'를 할 수 있게 됐습니다"고 말했다.

한편, 창원지검 마산지청은 지난달 17일 박근혜 퇴진 경남운동본부 소속 김영만 상임의장을 공용물건 손상과 건조물 침입 혐의로 벌금 200만 원에 약식기소했다고 11일 밝혔다.

박근혜퇴진 경남운동본부 김영만 상임의장(왼쪽) 등 시민사회단체 회원들이 창원시 마산회원구 국립3·15민주묘지 내 3·15기념관에 있는 박정희·박근혜 전 대통령 관련 전시물 철거를 요구하고 있다. /김구연 기자 sajin@idomin.com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김희곤 기자

    • 김희곤 기자
  • 시민사회부 김희곤입니다. 창원지역 다양한 제보받습니다. 010-4037-1080

1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도민 (h715****) 2017-03-13 14:35:17
박근혜와함께 박승춘 보훈청장도 구속을 시켜야한다.
121.***.***.221
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