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문화예술, 김영란법과 발맞추려면

경남메세나, 18일 세미나 개최 법 시행배경·쟁점·방향 분석

박종완 기자 pjw86@idomin.com 2017년 01월 17일 화요일

경남메세나협회가 18일 창원 3·15아트센터 국제회의장에서 지난해 9월 시행된 청탁금지법(김영란법)과 관련해 기업과 예술계 대응방안을 마련하는 문화경영 세미나를 연다.

도내 기업인과 예술인을 대상으로 하는 이번 세미나는 경남메세나협회가 앞으로 나아갈 방향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경남메세나협회는 "새로운 법제도 하에서 기업과 예술계의 협력을 통한 문화소비를 활성화하고 법시행이 메세나 발전 계기가 될 수 있도록 다양한 방안을 마련하고자 기획하게 됐다"고 전했다.

안태혁 창원대 교수가 기조강연에 나서 청탁금지법의 의미와 시행배경에 대해 안내하고, 윤영석 변호사(법무법인 은율)가 문화예술계 '김영란법' 쟁점을 분석한다.

김성규 회계사(한미회계법인)가 청탁금지법과 기업 예술협력 방안연구에 대해 강연한다.

강연 후 질의응답 시간을 통해 참석자들과 청탁금지법 관련 쟁점 사안과 기업과 예술단체 대응 및 협력 활성화 방안에 대해 원활한 소통을 이어갈 예정이다.

경남메세나협회는 이번 세미나 결과를 올해 사업계획 및 진행 중인 메세나사업 연구에도 적극 반영할 계획이다.

한편, 이번 사업은 경남메세나협회가 지난 2015년 3월 문화체육관광부로부터 '문화예술후원매개단체'로 인증 받은 이후 2년 연속 한국문화예술위원회로부터 사업비를 지원받아 진행하는 사업으로, 창원문화재단과 공동주관한다.

지난해 경남메세나협회가 마련한 문화경영 세미나 모습. /경남메세나협회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종완 기자

    • 박종완 기자
  • 안녕하세요. 경남도민일보 사회부기자 박종완입니다. 창원서부경찰서 출입합니다. 환경, 여성, 장애인 등도 함께 담당합니다. 민원 사항은 010-4918-7303으로 연락주시면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