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진해 장천동 한 아파트서 세 모자 숨진 채 발견

경찰 "외부 침입 흔적 없고 현장서 유독 약품 발견"

우보라 기자 paolra@idomin.com 입력 : 2017-01-10 09:54:30 화     노출 : 2017-01-10 09:59:00 화

진해 한 아파트에서 30대 여성과 아들 둘이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진해경찰서는 9일 오후 10시 25분께 창원시 진해구 장천동 한 아파트에서 ㄱ(35) 씨와 아들 ㄴ(6), ㄷ(4) 군이 숨진 채 발견됐다고 10일 밝혔다.

이들은 ㄱ 씨 아버지에 의해 발견됐다. ㄱ 씨 아버지는 앞서 ㄱ 씨 남편으로부터 "며칠째 전화가 안 된다"는 연락을 받고 집을 찾았다가 이들을 발견했다. ㄱ 씨 남편은 타지에서 생활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외부 침입 흔적이 없고 현장에서 유독 약품이 발견된 점을 미뤄 이들이 음독해 사망한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은 현장에서 유서 형식의 문서도 발견했다고 덧붙였다.

경찰은 국과수에 시신 부검을 의뢰하는 등 자세한 사건 경위를 수사 중이다. 

C0A8CA3D000001542D44978C000C444B_P2.jpeg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보라 기자

    • 우보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