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영남 4개 광역의회의장 "부산 신공항 합의 지켜라"

고동우 기자 kdwoo@idomin.com 입력 : 2016-06-08 17:44:19 수     노출 : 2016-06-08 17:45:00 수

김윤근 경남도의회 의장과 박영철 울산시의회 의장, 이동희 대구시의회 의장, 장대진 경북도의회 의장이 공정하고 객관적인 신공항 입지 선정과 부산시의 합의사항 준수를 촉구했다.

4개 시·도의회 의장단은 7일 성명을 발표해 "입지 선정이 임박한 상황에서 부산시가 불복 가능성 등을 언급하며 벼랑 끝 유치 전략을 펴고 있어 우려스럽다"며 "부산시는 지난해 5개 시·도지사가 합의한 내용(정부에 결정 위임, 유치 경쟁 자제)을 지켜야 할 것이며, 정부는 정치 논리에 휘둘려 국가 백년대계인 신공항 입지 선정을 하면 안 될 것"이라고 밝혔다.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동우 기자

    • 고동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