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도의사회 "메르스 교훈 삼아 공공의료 강화"

김민지 기자 kmj@idomin.com 2015년 07월 02일 목요일

경상남도의사회(회장 박양동)가 제2의 메르스 사태를 막으려면 공공의료기관 역할 강화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경남의사회는 1일 '메르스 사태의 교훈'이라는 보도자료를 통해 "국내 공공의료기관은 10% 정도로 미국(30%)과 비교해도 턱없이 부족하다. 이 때문에 민간의료기관이 부족한 부분을 떠맡고 있다"면서 "민간 의료기관은 질병 치료 위주, 공공의료기관은 전염병 예방 위주 등으로 역할을 분담해야 한다"고 밝혔다.

의사회는 또 "메르스 감염을 확대시킨 다인실 병실 등을 개선하기 위해 저수가 의료시스템을 바꿔야 한다"고 덧붙였다.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지 기자

    • 김민지 기자
  • 안녕하세요. 저는 편집부 기자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