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NC "새 야구장 조금 더 기다려 본다"

"안상수 시장 의지 확인…무작정 기다리진 않겠다"

박종완 기자 pjw86@idomin.com 2014년 07월 02일 수요일

"안상수 시장의 문제 해결 의지를 믿는다. 하지만 무조건 기다리지는 않겠다."

NC 다이노스가 1일 신규 야구장과 관련해 공식 입장을 밝혔다.

NC는 새로운 창원시 행정부가 들어선 만큼 지난 2년의 '불통'을 잊고 한번 더 믿어보기로 했다. 물론 '무조건' 믿고 기다린다는 의미는 아니다.

NC는 "구체적인 로드맵은 전달받지 못했지만 안상수 창원시장이 신규 야구장 문제에 대한 해결의 의지를 표명했다. 이에 구단은 빠른 시일 내에 창원시와 상호 협조적 파트너로서 서로 신뢰할 수 있는 과정과 결과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NC의 이날 입장 표명은 지난달 15일 "더 이상 기다릴 수 없다"면서 창원시에 6월 말까지 해결 '기한'을 못박은 데 따른 것이다. NC는 당시 "6월 30일까지는 (연고지 이전과 관련해) 어떤 지자체의 제안도 검토하지 않겠지만 그 이후에는 달라질 수도 있다"고 해 파장을 일으켰다.

NC는 1일에도 "구단의 첫 번째 파트너는 창원시가 되겠지만 구단이 계속해서 창원시의 입장을 기다릴 수는 없다"면서 "창원시가 신규 야구장 문제에 대해 미온적인 태도를 보일 경우에는 타 지자체와 만남을 거절할 이유는 없다"는 전제를 내걸었다.

최현 NC 홍보팀장은 "시와 구단이 꾸준한 논의를 통해 서로가 윈윈할 수 있는 구단과 연고 지역이 되기를 바란다"면서도 "구체적이고 실행 가능한 계획이 창원시로부터 발표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박종완 기자

    • 박종완 기자
  • 안녕하세요. 경남도민일보 사회부기자 박종완입니다. 창원서부경찰서 출입합니다. 환경, 여성, 장애인 등도 함께 담당합니다. 민원 사항은 010-4918-7303으로 연락주시면 됩니다.

4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야구장 2014-07-07 14:45:56    
답답한 사람들...시장도 그렇고...다른 할일도 많은데...해답이 나온 것을,,,,진해는 다른 것으로 발전시켜
182.***.***.42
profile photo
안티 수꼴 2014-07-02 23:24:22    
박근혜도 대선공약도 하루 아침 대국민 사기극.
못 믿는 판국에 새누리 한나라 소속이던 지자체장을 믿냐?ㅎㅎ~

대인배 NC사리 돋겠다...

그들의 철학은 정치에 의한 정치를 위한 기득권 이권에 의한 동맹체
수구 기득권 이권동맹 연맹에 불과하다~

이권과 권력 탐욕이라면 불법 범죄도 서섬치 않는!!
115.***.***.33
profile photo
dd 2014-07-02 19:17:01    
울산발전연구원에서 nc 다이노스가 자기 지역으로 유치된다면 연간 310억의 경제효과가 발생한다고 한다. 진해로 가느냐 마산으로 가느냐가 문제가 아니라 죽 쒀서 개주는 일을 막는 게 우선시되어야 한다. 진해에 야구장을 못 준다면 더 좋은 걸 주면 되지 않는가. 창원시민은 야구를 보고 싶다.
221.***.***.224
profile photo
도민 (h715****) 2014-07-02 19:16:26
진해로 결정난 야구장을 가저가고 마산,진해를 마산시,진해시로 되돌려야한다.
사이비 정치꾼들이 야합하여 통합한것 아닌가,,,
121.***.***.153
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