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특정 신문에 "찌라시…" 홍 지사 언론관 또 구설

창원국가산단 기념식서 경남신문 여론조사 관련 발언…기자협 항의에 사과

조재영 기자 jojy@idomin.com 2014년 04월 04일 금요일

홍준표 도지사가 <경남신문>에 대해 '찌라시'라는 표현을 썼다가 사과했다.

박완수 새누리당 예비후보는 "홍 지사의 지역 언론관이 개탄스럽다"고 공격했다.

3일 경남신문 보도 등에 따르면 홍 지사는 지난 1일 오후 2시50분 창원컨벤션센터 컨벤션홀에서 열린 창원국가산업단지 지정 40주년 기념식에 앞서 VIP 접견실에서 주요 내빈들과 환담했다.

이 자리에는 홍 지사와 박성호 국회의원, 한진현 산업통상자원부 제2차관, 김석기 창원시장 권한대행 등이 참석했다.

한 참석자가 홍 지사에게 이날 경남신문에 보도된 여론조사 결과에 대해 묻자 "경남신문은 안 봐…. 찌라시 신문이라서, 신경도 안 써"라고 말했다고 경남신문은 보도했다. 홍 지사의 이날 발언은, 홍 지사 자신이 더 큰 차이로 박 예비후보를 앞서고 있음에도 여론조사 결과가 이렇게 나온 것은 잘못된 것이라고 인식한 데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경남신문은 새누리당 도지사 후보 적합도 여론조사(리서치앤리서치·3월 29~30일·19세 이상 도민 1000명·표본오차 95% 신뢰수준 ±3.1%p)에서 홍준표 지사 41.1%, 박완수 예비후보 32.8%로 나타났다고 이날 오전 보도했었다.

경남신문은 경남신문기자협회가 지난 2일 홍 지사를 항의 방문했으며, 홍 지사가 이에 사과했다고 밝혔다.

   
  /경남도민일보DB  

이에 박완수 예비후보 측은 3일 논평을 내 "홍준표 지사의 지역 언론에 대한 인식을 적나라하게 드러낸 것 같아 답답할 따름이다"며 "홍 지사는 언제나 그렇게 해왔던 것처럼 본인의 잘못된 발언에 대해 또다시 경남신문에 공식사과를 하는 절차를 거치겠지만 그것이 근본적인 대책은 아닐 것"이라고 지적했다.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조재영 기자

    • 조재영 기자
  • 경제부 데스크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독자 여러분들의 많은 조언과 제보를 기다립니다. 제보 보내 주실 곳 jojy@idomin.com 전화: 250-01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