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2002년도 대입, 수험생 특별전형 대폭 확대

연합 2000년 11월 30일 목요일
현재 고교 2학년생들이 치르는 2002학년도 대입수학능력시험은 예년보다 일주일 빠른 2001년 11월7일 치러진다.

고교 2학년까지의 성적만으로 뽑는 1학기 수시모집이 5월20일부터 한달간 실시되며 특차모집은 폐
지되고 정시모집은 3개군으로 축소된다.

또 수능성적은 총점을 제공하지 않고 9개 등급과 영역별 성적만 제공돼 수능성적이 대입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줄어드는 대신 학생부, 심층면접 등 다른 전형요소 반영비율이 높아지고 수험생의 특기와 적성을 존중하는 특별전형이 대폭 확대된다.

교육부는 29일 수능성적 위주에서 탈피해 특기?적성을 존중하고 추천제 및 다단계전형이 도입되는 2002학년도 대학입학전형 기본계획을 확정?발표했다.
기본계획에 따르면 해마다 11월 셋째주 수요일(2001학년도 11월15일)에 실시되던 수능시험이 11월 둘째주 수요일인 11월7일로 일주일 앞당겨지고 성적통지는 12월3일로 9일 앞당겨져 대학별 다단계 전형과 심층면접 등 다양한 전형을 실시하는데 필요한 시간을 제공한다.
모집구분은 특차모집이 폐지되고 추가모집은 수시모집에 통합돼 모집일정이 정시와 수시모집으로 이원화된다.
다만 연중 학생선발이 가능해짐에 따라 수시1학기 모집은 고교의 중간고사, 기말고사 기간을 피해 2001년 5월20~6월20일 사이에 실시토록 하되 대학별 총정원의10% 이내에서만 학생을 모집하도록 해 고교교육과정에 차질이 없도록했다.

수능성적은 종전과는 달리 총점과 소수점 이하의 점수는 기재하지 않고 영역별 성적과 9단계의 영역등급, 5개영역 종합등급만 기재된다. 제2외국어 영역은 2001학년도와 마찬가지로 선택영역으로 실시한다.
대학별 고사는 논술고사만 허용되며 논술이외 지필고사를 치를때는 교육부 장관이 시정요구를 하고 이에 응하지 않을 경우 재정적 제재를 내리게 된다.
이에따라 교육부는 지필고사를 시행하는 대학에 대해서는 지필고사 실시목적,출제방식 및 내용 등에 관한 시행계획을 마련해 한국대학교육협의회에 사전제출토록하고 대교협은 `입학전형관리위원회'를 통해 이를 심의토록 할 방침이다.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